1/1
top
down
공원커피
설문조사
커피와 어울리는 디저트는?
샌드위치
마카롱
케익
고구마
비스켓
초코렛
투표하기 결과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경남도교육청, 장애학생 자격증 취득과정 지원 확대   |   2023-05-10 09:00:00
작성자  공원커피 조회  708   |   추천  23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고등학교 장애 학생들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자 직업실기 자격증 취득 과정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해 처음 시행했으며 올해는 웅천고등학교 등 13개 학교의 학생 81명이 선정됐다. 바리스타, 수채화 캘리그래피, 무동력비행장치조정자격, 요양보호사, 정보기술자격(ITQ), 케이크 디자이너, 토탈공예지도사, 컴퓨터활용능력 등 지난해보다 직업 영역을 확대하여 학생들이 전문적인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도록 돕는다.

이 과정은 학급 단위로 운영하는 학교지원형과 학생 1인에게 맞춤형으로 지원하는 개인지원형으로 구분된다. 선정 학교에는 직업실기 과정 이수와 자격증 취득에 필요한 프로그램 운영비와 시험 응시 비용 등을 지원한다.

지난해는 김해분성고등학교 등 14개 고교의 학생 59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캘리그래피, 디지털활용능력, 제과제빵, 바리스타, 정보기술자격(ITQ) 등에 도전해 44명이(합격률 75%) 자격증을 취득하는 데에 성공했다.

지난해 15명이 바리스타 자격증 취득에 도전해 100% 합격한 거제옥포고 학생들은 "카페에 취업해서 멋있는 바리스타가 되어 돈을 많이 벌고 싶다"라며 합격 소감을 전했다.

이경희 유아특수교육과장은 “장애 학생들이 자격증을 취득하여 직무를 더 잘 이해하고 취업에 다가가는 좋은 기회가 된다고 생각한다"라며 "자신의 진로를 스스로 선택하고 개척할 수 있도록 더 많은 학생에게 기회를 확대하겠다"라고 말했다.

 경남지역 고등학교 장애 학생들이 바리스타 실기 교육을 받고 있다. (제공: 경남교육청)

경남지역 고등학교 장애 학생들이 바리스타 실기 교육을 받고 있다. (제공: 경남교육청)

 저작권자 © 공원커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소스보기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