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하루동안 보지 않기
닫기
1/1
top
down
공원커피
설문조사
커피와 어울리는 디저트는?
샌드위치
마카롱
케익
고구마
비스켓
초코렛
투표하기 결과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에스프레소 대신 '홍삼커피'로 맛과 건강을   |   2019-10-01 15:05:40
작성자  공원커피 조회  688   |   추천  42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는 지난 27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재한외국인으로 구성된 글로벌 서포터즈와 함께 수출유망품목에 대한 ‘Taste-K 3기 품평회’를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품평회에는 스웨덴, 사우디아라비아, 폴란드 등 총 8개 국적의 재한외국인과 농식품 수출시장다변화사업 11개 수출업체가 참가했다. 재한외국인 품평단은 수출타겟국별 ▲패키지 ▲시식 전ㆍ후 평가 ▲네이밍 ▲상품성 ▲가격 등으로 구분된 총 35문항에 대해 활발한 토론을 이어갔다.  

홍삼커피, 떡볶이, 막걸리 등을 시식한 외국인들은 최근 해외에서 특히 인기를 끌고 있는 떡볶이의 나라마다 선호하는 매운 맛의 정도와 마케팅 방법, 선호하는 패키지 색상 등 다양한 관점에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이번 품평회에서는 에스프레소를 즐기는 이탈리아의 커피문화에 도전장을 내민 건강한 맛의 홍삼커피가 수출유망품목으로 꼽혔다. 

유럽으로 수출을 준비 중인 건강기능식품 제조업체는 “오늘 만난 외국인 품평단의 조언을 적극 수용해 제품디자인을 해외소비자들의 눈높이에 맞춰 재구상할 계획” 이라며, 자사 수출제품의 개선점을 파악할 수 있었던 좋은 기회였다고 참가소감을 밝혔다. 

aT는 이를 바탕으로 오는 10월, 15개국 100여명의 외국인이 참가하는 대규모 품평회를 개최할 계획이다. 특히 품평회 참가자들의 연령대와 직업군 등을 보다 세분화하여 다양한 의견이 수렴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 

이날 행사장을 방문한 신현곤 aT 식품수출이사는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한 재한외국인들은 훌륭한 조언자이자, 한국농식품 홍보대사”라며, “수출시장다변화사업을 제대로 해나가기 위해서는 우선적으로 목표시장의 수출유망품목 발굴이 선제적으로 이뤄져야 한다”고 힘주어 말했다.
 

글로벌 서포터즈 품평회 행사 사진 (사진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글로벌 서포터즈 품평회 행사 사진 (사진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저작권자 © 공원커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천 소스보기
목록